칠리즈 코인 전망

칠리즈 코인의 현재 상황

칠리즈 코인은 'CHZ'를 심벌로 사용하며, 업비트에 상장되어 거래가 가능한 코인입니다.

칠리즈 코인은 과거 업비트 거래소 기준 거래대금 상위에 오르며,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받던 코인입니다.

하지만, 과거의 영광을 뒤로한 채 최근에는 칠리즈 코인의 지속적인 가격 조정과 거래량 감소로 과거의 영광이 무색하기만 합니다.

 

칠리즈 코인은 대형 스포츠 구단의 팬 토큰을 지속적으로 출시하면서 NFT 관련 코인 중 선두 주자로 출발했지만, 최근에는 디센트럴랜드, 엑시인피니티, 보라, 엔진 코인 등의 코인들에게 대장 코인 자리를 내준 채 하락국면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습니다.

칠리즈-코인-차트
칠리즈 코인 시세

 

팬 토큰의 생태계

칠리즈가 지금으로부터 1년 전만 해도 칠리즈 기반의 팬 토큰 중 대장 코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칠리즈는 바르셀로나, 파리 생제르망, 유벤투스, 애틀레티코 마드리드 등 유명 축구팀이 칠리즈 기반 팬 토큰 생태계를 구성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지금은 축구 클럽 외에도 야구, 아이스 하키, UFC, 테니스, 게이밍 등 다양한 분야의 스포츠 팀 팬 토큰 생태계를 확장하고 있습니다.

 

팬 토큰은 NFT 형태로 재판매되면서 각 구단의 자금 확보에도 많은 도움을 주고 있습니다.

기존의 유니폼 등의 굳즈 판매, 경기장 입장료 수익등을 제외하고 추가적인 수익을 낼 수 있는 파이프라인이 하나 더 생긴 셈입니다.

실제 각 구단에서도 칠리즈와의 협약을 통해 팬 토큰을 발행하고 있으며, 스포츠팬들이 각 팬들이 NFT 형태로 제작된 팬 토큰을 구입하는 시장이 점점 더 커지고 있는 것입니다.

 

이러한 트랜드의 변화를 본다면 칠리즈 토큰의 가치는 지금 적절한 평가를 받고 있는지 질문해봐야 할 것 같습니다.

코인 시장의 거품론은 코인이 이슈화된 이후 계속적으로 나오고 있는 상황입니다.

지금까지는 이러한 거품론과 함께, 코인의 생산적이지 않은 존재라고 보는 시각이 많았습니다.

하지만, 코인 자체가 주식회사와 같은 실물의 형태를 갖고, 이익을 내는 구조로 변환된다면 그 관점은 크게 달라질 것이며, 시장에서 가치를 재평가받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입니다.

 

칠리즈와 같은 NFT 코인의 경우 '특정한 것'에 대한 소유권과 관련된 거래의 기반이 된다면 분명 지금보다는 수요가 더 늘어날 것임이 분명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칠리즈 코인 소각

칠리즈 코인은 매 분기마다 소각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소각 이벤트는 발행된 코인의 수량이 줄어드는 것이기 때문에, 해당 토큰을 보유하고 있는 투자자들에게는 호재일 수밖에 없습니다.

공급과 수요의 법칙에서 공급 자체가 줄어든다면, 소각 이전보다 시장에서의 가치는 올라간다고 볼 수 있는 것입니다.

물론, 코인 발행량과 수급에 대한 시각이기 때문에, 소각 이후 가격이 반드시 올라간다고 보기에는 어렵지만, 수량이 늘어나는 것보다는 좋은 시식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최종 결론

최근 코인시장이 찰리 멍거의 발언 이후로 가격조정 이후 바로 회복하지 못하고 기간조정으로 이어지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하지만, 그 중에 NFT 관련 코인들은 상대적으로 가격 방어가 되는 부분도 있고, 반등 시에도 가장 앞장서서 올라가는 모습입니다.

보라 코인, 디센트럴랜드 등과 같이 NFT 관련 코인들 중에서도 강세 흐름이 선별적으로 나오는 경우가 있으며, 칠리즈 코인의 겨우도 순환매 성격으로 상승 흐름으로 바뀔 가능성은 올라든지 있다고 생각됩니다.

칠리즈 코인의 경우 유명 구단들의 NFT 발행 소식이 있을 때마다 가격이 반등하는 모습을 볼 수 있으며, 앞으로도 스포츠 분야를 넘어 다양한 분야로 확대 전개할 가능성도 있기 때문에 보유자는 홀딩, 미 보유자는 조정 시 모아가는 방법의 투자도 좋을 것 같습니다.

 

* 본 포스팅은 투자 추천이 아니며, 투자에 관한 모든 책임은 본인에게 있습니다.

 

제 블로그의 다른 글도 읽어주세요! 도움되는 글이 많이 있답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